청재설헌 | B&B Jeju Healing Garden


운영자 글모음

 



가을 친구 - 책(가을 풍경 부분)
17-11-08 08:28

                                 

이런 책들

포기하는 연습 - 일본 승려 나토리 호겐의 책으로

이미 ‘신경 쓰지 않는 연습’ 등 마음 훈련서로 익히 알려진 저자입니다.

 

분노수업 - 마하트마 간디의 손자 중 하나인 아룬 간디가 할아버지의 가르침을 전하는 내용으로

정신 근육을 튼튼하게 하고 싶은 분들께 권유합니다.

 

권력의 정점에 있던 버락 오바마나

성공과 경제의 정점에 `있던 스티브 잡스(그의 인간적인 면은 그닥 훌륭하지 않았음을 읽었기에)가

가장 존경하는 인물이 마하트마 간디였다니 ....

   

이슬에 사무치다 - 글상 걸상이 광목으로 일일이 수작업 해서 만든 시집으로

우선 책을 펼치기도 전에 온기가 돕니다. 며칠 전 얼굴 밝은 분께 선물 받았습니다.

 순천 태생인 시인 서정춘은 남도의 기질이 넉넉한 사람으로 짧은 시를 쓰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슬에 사무치다 역시 수록된 시들은 짧습니다.

시집의 마지막 시

하늘

하늘은 시 원고 청탁서다.

마감 날도 없다.

죽을 때까지 써도

안 써도

원고료만큼은 얼마든 노다지다.

   

박남준 시인의 시집입니다.

중독자 -차 중독자 박남준이 일상에서 길어 올린 시입니다.

박남준 시선집 - 이순 기념이랍니다. 여전히 수줍음 많고 소년 같지만 -

이젠 벽에 등을 기대지 않고도 시 낭송을 할 정도가 되었답니다. ^^

중독자나 박남준 시선집은 지방의 신생 출판사에서 냈습니다.

출판사가 살아남기 어려운 세상에 지역 문화를 살리고 싶어하는 의지로 시작한

진주의 오래된 서점 진주 문고 여태훈 사장님의  펄북스랍니다.    

박시인의 응원인 셈입니다.

하늘을 걸어가거나 바다를 날아오거나 -시인의 인터넷카페 ‘악양편지’에서 발췌해 한겨레가 낸 책입니다.




        목록    




1478 미안합니다. 감사합니다. 18.08.04 106
1477 정원에 대하여 18.07.05 196
1476 에혀 유월 - 덥구나. 18.06.02 252
1475 정원에 대한 생각. 18.05.12 290
1474 살다보니 - (2) 18.04.28 307
1473 커피잔치 봄나물잔치. 18.04.05 314
1472 3주간의 여행을 마치고 돌아왔어요. (아미쉬 ) 18.03.29 294
1471 다 되어 간다. (매화꽃,동백꽃, 손바느질한 옷) 18.03.03 307
1470 봄이 왔네 봄이 와~~~~~ . 18.02.26 235
1469 눈 참 많이 내리는 겨울. 18.02.12 259
1468 1월도 끝자락으로.(남덕유산, 돌배, 감태) 18.01.27 258
1467 늦은 김장을 하다.(배추,책,빵) 18.01.09 310
1466 연말연시 지나 휴식 중. (레몬 소금 절임) 18.01.07 258
1465 송년 파티 마치고 해마무리.(파티 사진) 17.12.25 354
1464 여행에서 돌아왔습니다.(태국 북부) 17.12.17 297
 1  2  3  4  5  6  7  8  9  10  >  >>
 



예약문의    |    English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인정오름로 135-18 (토평동)   ·   064 732 2020   ·   info@bnbhouse.com         ⓒ since 2000 청재설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