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재설헌 | B&B Jeju Healing Garden


운영자 글모음

 



연말연시 지나 휴식 중. (레몬 소금 절임)
18-01-07 10:08

내게 휴식이란

다가 올 날들을 위한 몸 만들기, 정원 손 보기, 밀린 책 읽기, 저장식 준비하기 등

마음은 탁 늘어지지만 몸은 적당히 긴장된 상태이다.

며칠 간의 휴식 - 간만에 빵도 구워 먹고  영화 보고  산천 돌아 다니고

친구네서 구해 온 레몬 손질하고 이제 늦은 김장을 할까 궁리 중이다.

우선 가져 온 레몬의 일부를 소금절임으로 저장 들어 갔다.

기계유제 한 번 하고 기른 친구네 레몬  - 10킬로그램 한 상자에 대략 구 킬로그램 들어 가는데 68000원이다.

너무 가격이 헐타. 수입 레몬 하나에 1000원 가까이 하던데. 친구 덕에 수입 레몬 안 먹고 산지도 오래 되었다.

십 년 넘는 세월 동안 청재설헌 동산바치(가드너)의 차 만들고 바느질 하는 공방 한쪽에서

 간수 빠지고 빠진 채로 쓰임새를 기다리는 소금.


                                                          내 사랑 향신료들 -

 여행길에 구해 온 부드러운 맛의 계피, 집에서 따 말린 월계수 잎,양이 많아  십 년도 넘게 지니고 쓰는 팔각.


                                                            레몬 소금 절임.

한나절 베이킹 파우더에 담갔다 끓는 물에 헹구듯 해서 물기를 말린다.(깍지벌레 잡는 기계유제 한 번 했으니 이 정도로 처리를) 양 꼭지를 잘라내고 십자로 깔집을 넣는다. 계피 월계수 잎 팔각등 향신료를 칼집에 끼워 넣고 소금을 채운다. 하루쯤 지나 삼투압이 진행되어 가면 꾸우욱 꾸우욱 누르면서 즙을 낸다. 몇 번 그리해서 저장 했다가 여름이면 소금기 씻어 내고 껍질을 활용한다. 닭고기나 생선요리에 잘 어울린다. 본디 모로코식 저장법인데 우린 양고기는 별로 먹지 않으니  ....  .

물을 쓰는 경우도 있으나 내 경우는 나중에 레몬 절임물을 활용하기 위해 레몬즙을 추가해서 저장한다.

 나머지 레몬은 즙을 내어 저장하고 온전히 겉껍질만 0.1밀리 정도로 얇게 벗겨서 말리거나 냉동으로 저장한다. 흰 부분이 들어가면 맛이 쓰다. 레몬소금은 지난 해 것이 넉넉해서 올 해는 생략.

                                           2018년 여름을 위한 다른 방식의 레몬 저장이다.





        목록    




1483 태풍 콩레이. 식품이 차려지는 밥상. 18.10.05 88
1482 2018 슬로푸드 국제 대회에 다녀오다. (2) 18.09.27 124
1481 공지 - 26일까지 쉽니다. 18.09.14 115
1480 나비 이야기 (마을만들기 사업 - 나비박물관) 18.08.26 149
1479 태풍 솔릭.(아기 노루) - 태풍 솔릭 이후(소식 추가) 18.08.21 169
1478 미안합니다. 감사합니다. 18.08.04 251
1477 정원에 대하여 18.07.05 264
1476 에혀 유월 - 덥구나. 18.06.02 291
1475 정원에 대한 생각. 18.05.12 331
1474 살다보니 - (2) 18.04.28 359
1473 커피잔치 봄나물잔치. 18.04.05 361
1472 3주간의 여행을 마치고 돌아왔어요. (아미쉬 ) 18.03.29 348
1471 다 되어 간다. (매화꽃,동백꽃, 손바느질한 옷) 18.03.03 346
1470 봄이 왔네 봄이 와~~~~~ . 18.02.26 262
1469 눈 참 많이 내리는 겨울. 18.02.12 292
 1  2  3  4  5  6  7  8  9  10  >  >>
 



예약문의    |    English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인정오름로 135-18 (토평동)   ·   064 732 2020   ·   info@bnbhouse.com         ⓒ since 2000 청재설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