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재설헌 | B&B Jeju Healing Garden


운영자 글모음

 



정원에 대한 생각.
18-05-12 20:57



                              같은 관심을 갖고 사는 사람들과  이야기 하느라 한 번 정리를 해 보았습니다.

내게 정원이 무엇인지.

*혼자 산다해도 외롭거나 지루 할 겨를이 없게 하는 것입니다.

 이 땅에 깃들어 사는 것들과 주변 환경과 긴밀한 관계맺음을 하며 무언의 소통을 하는 곳입니다.

*내가 살아 온 세월의 이야기가 담긴 곳입니다.  

 내게 닥친 모든 것들을 겪고 익히고 깨닫고 배우고 선택하고 결정하며 신중성 과감성을  키운 곳입니다.

심신의 강인함이 생긴것입니다.

*꽃처럼 화사하기만 할 것같은 곳이지만 정 반대의 수 많은 일들이 벌어지는 곳이기도 합니다.

 늘 하던 이야기인지라 생략하겠습니다.

*미래를 그리며 오늘을 사는 곳입니다.

기다림을 실천하는 미덕의 장소입니다.

작약 씨앗을 심고 오륙 년이 지나 꽃을 만나기를 기다립니다. 

내가 심은 나무 한 그루가  천년을 살 수도 있다면 내가 확인할 수 없겠지만 이만한 멋진 일이 없을 듯 합니다.

* 포기를 배우는 곳입니다.

세상의 모든 아름다운 것들을 다 들이고 싶은 그 마음을 내려 놓아야 합니다.

의지박약의 포기가 아닌 신념과 포용의 포기입니다.

아름다운 것을 향한 마음을 내려 놓고 생태적 미래적 가치가 있는 것에 마음을 기울입니다.

* 끈임없는 노동을 요구하는 곳입니다.

정원을 가꾸고 누리고 산다는 것은 부지런이라는 연장이 필수품입니다. 노동과 같은 의미로 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평생 행복하려면 정원사가 되라는 중국 속담이 있습니다.

정원에서 갑은 식물이고 을은 정원사입니다. ^^

정원의 일꾼입니다.

우리 말 중에 동산바치라는 말이 있습니다.

갓바치 등 바치라는 것은 조선시대에 천한 일을 하는 사람을 일컬은 것입니다.

지금이야 저 좋아서 하는 일이고 취미로 노년의 행복한 일거리로 하는 일이지만 

일꾼인 것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 

좋아하는 것을 위해 몸은 동적이고 마음은 정적인 상태로 빠지기도 하는데 그것을 참선의 경지와 하나로 봅니다.

5월의 정원에서.

******

이제 정원의 미래적 가치에 관심 가지고 꾸려보려 합니다.

즉 생태적인 면모를 더 갖추어 가는 것입니다.

아름답기만 한 꽃보다는 벌을 모을 수 있는 꽃으로 가꾸기를 애 쓰고

내 눈에 멋진 나무보다는 다른 생명들의 살이에 도움이 되는 것을 더 챙기려 합니다.

그리하여 생명의 순환 부활은 자연의 몫으로

식물로부터 전해질 희망과 기쁨과 위안을 인간의 몫으로 보려 합니다.


식물을 좋아하는 사람들과 가드닝 포틀럭 파티를.

서귀포 민간정원 청재설헌(힐링가든)에서.

오후 두 시로 정한 파티에 손들 계시니 티 타임까지 마치고 난 후 얼마나 바쁘게 움직였는지.

내 몫인 쑥절편을 떡집에 재료 싣고 가고 떡 받아 오고 애 써 준 친구에게 고마움을.  

빙떡, 쑥절편, 피칸파이, 오미자화채, 청견쥬스, 수제맥주, 새우장, 꼬치구이, 무쌈말이, 김밥,

프랑스식 호박 계란찜, 망고라이스푸딩, 딸기  - 다들 애 썼어요.




        목록    




1478 미안합니다. 감사합니다. 18.08.04 106
1477 정원에 대하여 18.07.05 196
1476 에혀 유월 - 덥구나. 18.06.02 252
1475 정원에 대한 생각. 18.05.12 291
1474 살다보니 - (2) 18.04.28 307
1473 커피잔치 봄나물잔치. 18.04.05 314
1472 3주간의 여행을 마치고 돌아왔어요. (아미쉬 ) 18.03.29 294
1471 다 되어 간다. (매화꽃,동백꽃, 손바느질한 옷) 18.03.03 308
1470 봄이 왔네 봄이 와~~~~~ . 18.02.26 235
1469 눈 참 많이 내리는 겨울. 18.02.12 259
1468 1월도 끝자락으로.(남덕유산, 돌배, 감태) 18.01.27 258
1467 늦은 김장을 하다.(배추,책,빵) 18.01.09 311
1466 연말연시 지나 휴식 중. (레몬 소금 절임) 18.01.07 259
1465 송년 파티 마치고 해마무리.(파티 사진) 17.12.25 355
1464 여행에서 돌아왔습니다.(태국 북부) 17.12.17 298
 1  2  3  4  5  6  7  8  9  10  >  >>
 



예약문의    |    English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인정오름로 135-18 (토평동)   ·   064 732 2020   ·   info@bnbhouse.com         ⓒ since 2000 청재설헌